펜타시큐리티, ‘체인파트너스’의 파트너 되다

펜타시큐리티, ‘체인파트너스’의 파트너 되다

 

IoT∙클라우드∙블록체인 보안전문기업 ‘펜타시큐리티시스템’은 유명 스타트업 창업가 표철민 대표가 설립한 국내 최초 블록체인 컴퍼니 빌더 기업 ‘체인파트너스’와 사업제휴(MOU)를 맺고 체인파트너스가 추진하는 여러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정보보안 솔루션을 공급하기로 했다.

 

 

펜타시큐리티_사진

<김의성 상무, ‘이오시스 서울 밋업’ 행사 참여>

 

펜타시큐리티는 체인파트너스가 서비스 준비 중인 암호화폐 거래소 ‘데이빗(Daybit)’에 자사의 거래소 보안 토탈 솔루션을 공급하고, EOS 블록체인 전문 액셀러레이터 ‘이오시스(EOSYS)’ 프로젝트의 대표자 노드 시스템에 클라우드 기반 SaaS 웹 보안 솔루션을 공급한다. 이를 기념하기 위해 펜타시큐리티는 지난 5월 19일 개최된 ‘이오시스 서울 밋업’ 행사에 파트너로서 참여해 회사와 제품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체인파트너스의 ‘데이빗’은 블록체인 플랫폼 이오스에서 사용되는 암호화폐 EOS를 기본으로 여러 다양한 코인을 거래하는 거래소로, 사전예약자 10만 명 확보를 목표로 현재 2만여 명이 사전예약에 참여했다. 펜타시큐리티의 자동차 데이터 블록체인 ‘AMO’ 암호화폐 또한 데이빗 거래소에서 구매 가능하게 될 예정이다.

펜타시큐리티의 암호화폐 거래소 보안 토탈 솔루션 ‘CryptoXchange’는 데이터 암호화 ‘D’Amo’와 웹 보안 ‘WAPPLES’ 그리고 인증 보안 ‘ISign+’ 등으로 구성된 기업정보보안 플랫폼을 기반으로 보다 엄격한 사용자 키 관리 등 암호화폐 거래소의 환경적 특성에 따라 요구되는 보안성을 추가로 구현한 거래소 전용 보안 솔루션이다.  ‘CryptoXchange’는 거래소 보안뿐 아니라 펜타시큐리티가 자체 개발한 암호화폐 지갑 ‘Pallet’과 연동함으로써 암호화폐 환경 전체에 걸쳐 처음부터 끝까지 빈틈없이 완전한 E2E(End-to-end) 보안을 이룬다.

심상규 펜타시큐리티 IoT융합보안연구소장은 “체인파트너스의 국내 첫 이오스 기축 거래소 출범 그리고 이오스 플랫폼 블록 프로듀서 출마와 대표자 노드 도전을 응원한다. 체인파트너스가 이루려는 블록체인 세계가 그 거대한 규모만큼이나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세계가 되길 바라며, 그 안전 그리고 신뢰를 체인파트너스와 함께 펜타시큐리티가 만들어 가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