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시큐리티 웹방화벽 르완다 구축 완료 ( ZDnet Korea 2013. 11. 08)

펜타시큐리티 웹방화벽 르완다 구축 완료

 

펜타시큐리티(대표 이석우)는자사 웹방화벽와플을 르완다 정부 IT인프라스트럭처 구축 프로젝트를 통해 구축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아프리카는 매년 경제성장률이 7%~10%에 달한다. 이 나라는 최초로 와이브로 서비스를 시작하는 등 동아프리카공동체(EAC) IT 강국으로 부상 중이다. 르완다 정부는 지난해 12월부터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와 공동으로 국가정보보호 인프라스트럭처구축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펜타시큐리티는 이 중 웹보안 부문을 맡아 웹방화벽을 공급하게 된 것이다.

 

 

 

펜타시큐리티는 지난 4월 자사를 방문한 르완다 엔지니어를대상으로 웹 보안에 대한 기술 교육을 진행했다. 지난 6월에는자사 개발자를 르완다 현지로 파견해 1개월 동안 시스템 구축 전 기존 환경 파악 등 사전작업을 진행했다. 그 뒤 지난 10월 개발자 및 기술지원 팀이 재차 현지를 방문해보안 정책 수립을 위한 평가 및 운영자 교육 등의 과정에 더불어 웹방화벽 설치를 완료했다.

 

제이슨 유 펜타시큐리티 글로벌 비즈니스 담당 이사는과거글로벌 기업 B사가 가진 웹방화벽을 사용했던 적이 있는 현지의 웹 운영 담당자는 웹방화벽 와플이 B사 제품에 비해 시그니처 관리 등 기술적 부담이 적어 운영이 편리하고, 설치후 웹사이트의 위변조 현상이 현저히 줄어드는 등 도입 효과가 확실하다고 증언했다고 말했다.

 

그는한국에서1등인 IT 제품이 해외고객에게도 만족을 준다는 사실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국내 시장에서 차지하고 있는 절대적 우위를바탕으로 이후 아프리카, 남아메리카 등 신흥 IT 시장 진출을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회사에 따르면 와플은 올해 미국 유통업체, 태국 정부기관및 금융기관, 인도네시아 정부기관 납품을 완료했으며, 남아메리카주요 국가에 납품을 추진 중이다.

 

<<기사 원문 보기>>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답글 남기기